소나무 vs 에이프릴, 자존심 건 가창력 진검 승부의 결과는?
연예 [채널A] 2017-03-17 14:56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싱데렐라’에서 걸 그룹 소나무와 에이프릴이 출연해 가창력으로 진검 승부에 나섰다.

17일 방송되는 채널A ‘야식이 빛나는 밤, 싱데렐라’에는 ‘싱데렐라’ 최초로 걸 그룹 두 팀이 동시에 출연해, 야식을 사이에 두고 치열한 쟁탈전을 벌일 예정이다.

평균 신장 168cm에 빛나는 최장신 대세 섹시 그룹 ‘소나무’와 평균 나이 19.16세로 최연소 대세 청순 그룹 ‘에이프릴’! 섹시미 대 청순미의 대결이다 보니 두 팀 사이에는 초반부터 기 싸움으로 긴장감이 돌았다고.

소나무와 에이프릴의 자존심을 건 싸움은 ‘싱데렐라’의 대표 코너 ‘파트노래방’부터 시작됐다. ‘파트노래방’이란 가수가 직접 자기 노래를 노래방 기계로 부른 후 점수를 확인하는 코너.

소나무는 <넘나 좋은 것>을, 에이프릴은 <봄의 나라 이야기>를 선곡했고, 이날 두 팀 중 한 팀은 만점에 가까운 점수로 역대 최고 점수를 갱신했다는 후문.

그러나 이것은 시작일 뿐, 소나무와 에이프릴 사이에 접전이 이루어진 곳이 따로 있었으니 바로 ‘야식 노래방’! 오삼불고기의 재료를 획득하기 위한 노래방 배틀에서 양 팀의 보컬 강자들이 나와 놀라운 가창력으로 진검승부를 펼친 것.

소나무에서는 데뷔 전부터 다른 가수들의 가이드 녹음을 해왔을 정도로 실력이 소문난 멤버 하이디와 특유의 맑은 음색과 풍부한 성량을 자랑하는 민재가 출격했다. 이에 맞서 에이프릴에서는 ‘카라 프로젝트’ 출신으로 가창력을 인정받은 채원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감수성을 가진 진솔이 나섰다. 그들은 ‘노래방에서 여자 가창력 뽐내는 대표 노래’들을 부르며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다.

이외에도 ‘김희선 닮은 꼴’로 불리며 청순미를 뽐낸 에이프릴의 비주얼 센터 나은이 애창곡으로 나미의 <빙글빙글>을 선곡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는데… 수줍어하던 소녀 나은은 온 데 간 데 없고, 한껏 흥이 오른 모습을 보여준 것. 어린이들의 우상, ‘보니하니’의 진솔 역시 성숙한 매력을 물씬 뽐내며 지원사격을 했다고.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두 걸 그룹 소나무와 에이프릴 간의 자존심을 건 꽃들의 전쟁은 오는 17일 밤 11시 채널A '야식이 빛나는 밤, 싱데렐라‘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오늘의 날씨 [날씨]이틀 걸쳐 전국 비…폭염 주춤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
소나무 vs 에이프릴, 자존심 건 가창력 진검 승부의 결과는?
소나무 vs 에이프릴, 자존심 건 가창력 진검 승부의 결과는?  
<p><span id="img_0" class="thum_img" style="max-width: 660px; height: auto; display: block; width: 540px; margin: 0px auto;"><img src="http://image.ichannela.com/images/channela/2017/03/17/000000329368/00000032936820170317145623098.jpg"></span></p> <div>‘싱데렐라’에서 걸 그룹 소나무와 에이프릴이 출연해 가창력으로 진검 승부에 나섰다.<br><br>17일 방송되는 채널A ‘야식이 빛나는 밤, 싱데렐라’에는 ‘싱데렐라’ 최초로 걸 그룹 두 팀이 동시에 출연해, 야식을 사이에 두고 치열한 쟁탈전을 벌일 예정이다. <br><br>평균 신장 168cm에 빛나는 최장신 대세 섹시 그룹 ‘소나무’와 평균 나이 19.16세로 최연소 대세 청순 그룹 ‘에이프릴’! 섹시미 대 청순미의 대결이다 보니 두 팀 사이에는 초반부터 기 싸움으로 긴장감이 돌았다고.<br><br>소나무와 에이프릴의 자존심을 건 싸움은 ‘싱데렐라’의 대표 코너 ‘파트노래방’부터 시작됐다. ‘파트노래방’이란 가수가 직접 자기 노래를 노래방 기계로 부른 후 점수를 확인하는 코너. <br><br>소나무는 <넘나 좋은 것>을, 에이프릴은 <봄의 나라 이야기>를 선곡했고, 이날 두 팀 중 한 팀은 만점에 가까운 점수로 역대 최고 점수를 갱신했다는 후문.<br><br>그러나 이것은 시작일 뿐, 소나무와 에이프릴 사이에 접전이 이루어진 곳이 따로 있었으니 바로 ‘야식 노래방’! 오삼불고기의 재료를 획득하기 위한 노래방 배틀에서 양 팀의 보컬 강자들이 나와 놀라운 가창력으로 진검승부를 펼친 것.<br><br>소나무에서는 데뷔 전부터 다른 가수들의 가이드 녹음을 해왔을 정도로 실력이 소문난 멤버 하이디와 특유의 맑은 음색과 풍부한 성량을 자랑하는 민재가 출격했다. 이에 맞서 에이프릴에서는 ‘카라 프로젝트’ 출신으로 가창력을 인정받은 채원과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감수성을 가진 진솔이 나섰다. 그들은 ‘노래방에서 여자 가창력 뽐내는 대표 노래’들을 부르며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였다. <br><br>이외에도 ‘김희선 닮은 꼴’로 불리며 청순미를 뽐낸 에이프릴의 비주얼 센터 나은이 애창곡으로 나미의 <빙글빙글>을 선곡해 반전 매력을 선보였는데… 수줍어하던 소녀 나은은 온 데 간 데 없고, 한껏 흥이 오른 모습을 보여준 것. 어린이들의 우상, ‘보니하니’의 진솔 역시 성숙한 매력을 물씬 뽐내며 지원사격을 했다고.<br><br>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두 걸 그룹 소나무와 에이프릴 간의 자존심을 건 꽃들의 전쟁은 오는 17일 밤 11시 채널A '야식이 빛나는 밤, 싱데렐라‘를 통해 확인 할 수 있다.</di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