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출 안돼요?”…은행 “세부 사항 많아서” 우왕좌왕
경제 [채널A] 2018-09-14 19:17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지금부턴 어제 나온 9·13 부동산 안정방안 소식입니다.

서울에서 강남 3구와 마포 용산 등 집값이 많이 오른 곳의 은행에는 대출 규제와 관련한 문의가 이어졌습니다.

김현지 기자입니다.

[리포트]
최근 집값이 크게 오른 서울 마포구의 한 은행.

막 대출 상담을 받고 나온 40대 남성이 곤혹스러워합니다.

[정우영 / 서울 성북구]
"주택담보대출을 추가로 받으려고 왔는데 어제 규제 때문에 전혀 안 된다고 해서 고민 중에 있습니다."

전날 정부가 발표한 주택시장 안정방안에 따르면 2주택 보유자가 새 집 구입을 위해 주택담보대출을 받는 것은 전면 금지되고
1주택 보유자도 불가피한 사유를 인정받을 때만 대출이 가능합니다.

임대사업자들도 비상이 걸렸습니다. 대출 한도가 반토막 나면서 전세 또는 월세를 끼고 집을 사는 이른바 '갭투자'가 막혔기 때문입니다.

[시중은행 관계자]
"기존에는 (임대사업자가) 개인사업자 대출로 최대 80%까지 대출 받을 수 있어서 구두나 서면으로 계약하기도 했는데 이번 개편으로 대출이 40%만 가능하니까 계약을 파기해야 하는지…"

초고강도 대출 규제가 갑자기 시행된 데다 세부 사항이 많은 탓에 은행창구의 상담 직원들이 우왕좌왕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채널A뉴스 김현지입니다.

김현지 기자 nuk@donga.com
이민준 기자 2minjun@donga.com
영상취재 : 한일웅
영상편집 : 이혜리
그래픽 : 윤지영

▶관련 리포트
주택 공급 확대 빠진 발표…신규택지 30곳 후보지 ‘들썩’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qhnL

▶관련 리포트
중개업자 이구동성 “집값 담합 심각”…정부 규제 먹히나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8tzA

▶관련 리포트
9.13 부동산 대책 입법 전쟁…野 “거래세는 낮춰라”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zS4D




오늘의 날씨 [날씨]중부 지역 오후까지 5mm 비…내일 다시 전국 비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