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숙 여사, 美 초등생 질문에 “춤추면 사람들이 뭐라 해”
[채널A] 2019-04-12 19:30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하얀 저택이란 의미를 가진 백악관은 색깔을 붙인 공간이 많습니다.

워싱턴을 찾은 김정숙 여사는 멜라니아 여사의 안내를 받아 벽지와 카펫이 녹색인 그린 룸 소파와 카펫이 파란 블루룸을 둘러봤습니다.

그리고 단 둘이 오찬을 했는데요.

강병규 기자입니다.

[리포트]
한미 정상 부부동반 회담 이후 김정숙 여사와 멜라니아 여사는 장소를 옮겨 오찬을 함께 했습니다.

한미 영부인 간의 단독오찬은 1989년 10월 노태우 대통령이 방미했을때 김옥숙 여사와 바버라 부시 여사가 만난 이후 30년 만입니다.

백악관 방문에 앞서 김 여사는 케이팝 체험 수업이 열리는 초등학교를 찾았습니다.

방탄소년단, BTS의 음악에 맞춰 춤추는 학생들을 지켜보다 가볍게 몸을 흔들기도 합니다.

영어로 질문도 건네고,

[김정숙 / 영부인]
"BTS 좋아해요? (네. 우리 BTS 좋아해요.)"

음악을 통해 언어를 익혔던 자신의 경험도 들려줍니다.

[김정숙 / 영부인]
"(나는) 미국 가수들 영어 노래를 하면서 영어를 배웠습니다. 놀이로 한국말도 하고 춤도 배우고 하는 것이 정말로 좋아 보입니다."

김 여사는 춤을 춘 적 있냐는 학생들의 질문에 "지금도 추려고 하는데 사람들이 뭐라고 한다"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습니다.

채널A 뉴스 강병규입니다.
ben@donga.com

영상취재: 김준구 한효준 박찬기
영상편집: 배시열

▶관련 리포트
1. 문 대통령-트럼프 “북미, 톱다운 방식 대화 필요하다”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X5tkXK

2. 모두발언·기자회견 ‘27분’…한미 정상 단독회담 ‘2분’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ItVyrc

3. 트럼프가 내민 1시간 40분짜리 ‘무기 구매’ 청구서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UbrN0p

4. 김정숙 여사, 美 초등생 질문에 “춤추면 사람들이 뭐라 해”
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2GiK0Wr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25/31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우공역광고300
오늘의 날씨 [날씨]내일 내륙 곳곳 비 소식…한낮 서울 30도·광주 29도 [날씨]내일 내륙 곳곳 비 소식…한낮 서울 30도·광주 29도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