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인·성추행…총선 예비후보 셋 중 한 명은 전과자
[채널A] 2020-01-19 19:45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살인, 미성년자 성범죄 이런 흉악범죄를 저지른 사람들이 국회의원이 되겠다며 21대 총선 예비후보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선거법 개정으로 신생 군소정당이 늘어난 상황이라 공천심사가 제대로 안 될 경우 실제 출마하는 상황이 벌어질 수도 있습니다.

죄값을 치렀다 항변하겠지만 유권자들도 그렇게 생각할까요.

김철중 기자가 꼼꼼하게 따져 봤습니다.

[리포트]
선관위에 등록한 총선 예비후보자는 1600여명.

이 가운데 범죄 전력이 있는 사람은 521명으로 전체 예비후보자의 30%가 넘습니다.

과거 민주화운동 과정에서 집회 시위법을 어긴 경우도 있었고, 음주운전이나 흉악범죄 이력도 눈에 띕니다.

살인죄로 징역 2년을 선고받거나, 아동청소년 강제추행으로 1000만 원의 벌금형을 받은 후보자도 있습니다.

특히 흉악범죄 전력이 있는 예비후보자 17명 가운데 10명이 허경영 대표의 국가혁명배당금당 소속입니다.

[국가혁명배당금당 예비후보(강제추행 범죄경력자)]
"정말로 우리 국민을 위해 (선거에) 나왔습니다. 한번 여러분이 뒤돌아봐 주시기를 바랍니다."

각 정당의 공천 심사 과정이 남은만큼 예비 후보로 등록했다고 해서 모두 출마하는 것은 아닙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살인 강도 등 강력범은 예외없이 탈락시키도록 했고, 자유한국당도 성범죄에 대해서는 벌금형 이상부터 후보에서 배제하도록 명시하고 있습니다.

국가혁명배당금당도 공천 심사를 거칠 거라고 설명합니다.

흉악 범죄를 저지른 이력이 있다고 출마할 권리까지 제한할 수는 없겠지만, 국민 정서와 동떨어진 인물인지 아닌지를 걸러낼 제대로 된 공천 시스템 마련은 필요하다는 지적입니다.

채널A 뉴스 김철중입니다.
tnf@donga.com

영상편집 : 이승근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신한SOL
오늘의 날씨 [날씨]이번 주말 전국 곳곳 비 소식…강원산지 많은 눈 [날씨]이번 주말 전국 곳곳 비 소식…강원산지 많은 눈
신한SOL
DIMF  대구 뮤지컬스타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