곧바로 출근한 윤석열 “헌법정신·법치주의 지킬 것”
[채널A] 2020-12-01 19:08 뉴스A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텍스트 크게하기 텍스트 작게하기

윤석열 검찰총장은 법원의 결정이 나오자 기다렸다는 듯이, 곧바로 대검찰청으로 출근했습니다.

헌법정신과 법치주의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물러날 뜻이 없음을 분명히 했는데요.

대검 현장에 구자준 기자 나가있습니다.

질문 1: 윤 총장은 지금 대검찰청에서 업무를 보고 있나요?

[리포트]
네, 윤석열 검찰총장은 조금 전 오후 5시 10분쯤 이곳 대검찰청으로 나왔는데요.

지난달 24일 집무집행정지 조치가 이뤄진지 일주일만입니다.

윤 총장의 차가 청사를 떠나는 모습은 아직 보이지 않고 있습니다.

윤 총장은 앞서 대검 청사로 나오면서 취재진 앞에서 입장을 밝혔는데요.

[윤석열 / 검찰총장]
"신속한 결정을 내려주신 사법부에 감사드립니다. 대한민국 공직자로서 헌법 정신과 법치주의를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립니다."

추미애 법무부 장관에게 "한 발 물러나라"고 입장을 밝힌 조남관 대검 차장검사가 대검 청사 앞에 나와 윤 총장은 맞기도 했습니다.

윤 총장은 법원 결정 직후 대검 참모들에게 "일이 많아서 출근하겠다"는 뜻을 밝힌 걸로 전해졌습니다.

질문 2: 일선 검사들의 반응도 궁금하네요. 

검사들은 일단 환영의 뜻을 밝혔습니다.

검사들은 "법과 절차를 무시한 조치들이 이뤄졌기 때문에 법원 결정은 당연하다"는 반응을 내놨습니다.

전국 59개 일선 검찰청과 검찰 고위 간부들까지 나서서 추 장관 조치의 철회를 요구한 상황이었기 때문에 갈등이 봉합되는 계기가 되길 바라는 의견도 많았습니다.

다만, 법무부 징계위원회가 취소된 건 아니기 때문에 상황을 좀 더 지켜봐야한다는 의견도 있었습니다.

지금까지 대검찰청 앞에서 전해드렸습니다.

jajoonneam@donga.com
영상취재 : 김명철
영상편집 : 이재근


네이버 홈에서 [채널A] 채널 구독하기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url 공유
댓글쓰기

재생목록

3/25 연속재생 연속재생온

동영상FAQ

롯데물산_210128
오늘의 날씨 [날씨]내일 비 그치고 흐림…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날씨]내일 비 그치고 흐림…수도권 미세먼지 ‘나쁨’
신한금융그룹_210128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