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하루동안 보지않기 닫기
오늘의 뉴스 뉴스홈 바로가기블릿이미지
15개월간 잘못 끼운 케이블…운으로 버텼나? 최종 조사 결과가 나와봐야 알 수 있겠지만, 현재까지 확인된 것은 선로 전환기에 케이블이 엉뚱하게도 반대로 끼워져 있었다는 것입니다.코레일은 개통 후 1년 3개월 동안 이런 사실 조차 몰랐습니다. 김민지 기자입니다. [기사내용]열차가 다른 선로로 갈아타도록 해주는 선로 전환기입니다. 강릉선 KTX 열차가 탈선한 지점에는 두 개의 선로 전환기가 있었습니다. 사고 직전 강릉차량기지 방향 선로전환기에 이상이 감지돼 경보가 울렸고, 곧바로 점검에 나섰는데 문제가 발견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정작 고장이 난 건 KTX가 탈선한 바로 옆 서울 방향 선로 전환기였습니다. 고장난 장치 대신 엉뚱한 장치를 점검했던 겁니다.왜 이렇게 된 걸까. 두 선로 전환기의 고장을 알리는 신호 케이블이 반대로 끼워져 있었기 때문입니다. 그러다보니 서울행 선로전환기가 고장나 제대로 선로가 바뀌지 않았는데도 이를 모르고 열차가 달리다 사고가 난 겁니다. 선로 전환기가 설치된 건 지난해 6월. 마지막 점검은 지난해 9월 17일에 이뤄졌습니다. [김현미 / 국토교통부 장관 (어제)] "만약에 그 사이 평창올림픽때라도 잘못됐으면 어쩔 뻔했어요?" 케이블이 잘못 끼워져 있었지만 코레일은 1년 3개월 동안 이런 사실조차 파악하지 못한 겁니다. [코레일 관계자] "일상적인 검사는 1주일, 2주일 단위가 있어요. 연동시험 했으면 드러났죠. (연동시험은) 2년마다 하게 돼 있어요."선로 전환기 케이블 점검은 전류를 흘리는 연동시험을 하는데 2년에 한 번만 실시해 추가점검은 없었다는 겁니다.케이블에 고압 전류가 흐르는 데다 봉인돼 있어 외부 조작도 쉽지 않다는 게 코레일의 설명입니다. 이에 따라 처음부터 잘못 연결됐는지 여부를 가리는 게 수사의 쟁점으로 떠오를 전망입니다.채널A 뉴스 김민지입니다.mettymom@donga.com영상취재: 김민석 김기열 김용균 영상편집: 민병석 그래픽: 김승훈▶관련 리포트1. 출발 10분 전 정상 운행 안내…복구도 ‘아슬아슬’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DYBS2. 서울행 첫차 승객들 “조마조마”…불안한 승객들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iScC 3. 입 닫은 강릉역 역무팀장…사고 진상 규명 본격화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Nrge4. 오영식 “지난주에도 점검했다”…‘책임론’ 불가피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5ge65. 文 “송구하고 부끄러운 사고”…고강도 대책 주문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YU5X6. [뉴스분석]KTX 탈선, 불붙는 오영식 책임론…배경은?기사 바로가기 ☞ http://bitly.kr/Vrjh 15개월간 잘못 끼운 케이블…운으로 버텼나? 이미지
다시보기 TV홈 바로가기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