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부자들 100회 (유료)
외부자들 2018-12-04 23:30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동영상faq

# 진중권, “이재명 지사, ‘자진 탈당’ 명분이 없다”

지난 24일 이재명 지사는 SNS에 ‘혜경궁 김씨’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히며 ’문준용 특혜 채용 의혹‘을 언급해 또 다른 논란에 휩싸였다.
유일한 내부자인 배재정 전 의원은 “문준용 특혜 의혹이 사실이 아님에도 다시 언급해서 논란을 만들 필요가 있냐는 비판이 있다”며 “감사를 통해서 이미 문제가 드러나지 않은 일”이라며 의혹을 일축했다.
이에 장진영 변호사는 “문준용 특혜 채용 의혹은 아직 결론이 나지 않았다. 그 부분을 정면으로 다룬 법원의 판단도 없었다”고 반박했다. 이어 “그 부분은 문재인 대통령을 두고두고 괴롭힐 수도 있는 사안”이라고 의견을 표했다.

# 장진영, ”나경원 의원, 원내대표에서 두 번 떨어진 건 그만한 이유가 있다“

지난 2일, 나경원 의원이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이날 나 의원은 기자회견에서 “친박과 비박은 금기어로 만들어야 한다. 당의 첫 번째 변화는 계파 종식이다”라고 출마 의지를 다졌다. 특히 나경원 의원은 이번 선거의 유일한 여성 후보로 벌써 세 번째 원내대표 도전이라 그 결과가 주목된다.
나경원 의원의 원내대표 선거 출마에 대해서 배재정 전 의원은 “자유한국당도 국민들로부터 받는 이미지를 바꾸고 싶은 욕구가 강할 것”이라며 “한국당이 이미지 변신을 하는 데 있어서 나 의원이 가진 여성 정치인이라는 이미지가 장점으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채널A 외부자들 매주(화) 밤 11시 방송




지역별 채널번호 경기 구리/하남/여주 Ch. 17
채널A 대표전화번호 02)2020-3100
공지사항 +
(주)채널에이 대표이사: 김재호 주소: 서울특별시 종로구 청계천로 1 (03187) 대표전화: (02)2020-3114 시청자상담실: (02)2020-3100
사업자등록번호: 101-86-62787 부가통신사업신고: 022357호 통신판매업신고: 제2012-서울종로-0195호
이동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