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윤희숙 “민주당, 대선 패배 후 백서 안써 ‘尹정권 탄생 책임론’ 불거져”
2024-02-07 10:43 정치

더불어민주당 공천관리위원회가 어제(6일) '윤석열 정권 탄생 원인'을 언급하며 친문계를 저격한 것을 두고 윤희숙 전 국민의힘 의원이 "대선 패배 후 민주당이 백서를 쓰지 않았기 때문에 책임론이 불거진 것"이라고 언급했습니다.

윤 전 의원은 오늘(7일) 채널A 라디오쇼 ‘정치시그널’에 출연해 민주당이 정권을 지키기 못한 이후 백서를 쓰지 않은 이유로 “이재명 후보가 다시 나왔기 때문에 백서를 쓸래야 쓸 수 없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임종석 전 대통령 비서실장이 당의 '공천 배제' 가능성에 "윤석열 정권 탄생의 책임이 문재인 정부에 있지 않다"고 반박한 부분에 대해서 윤 전 의원은 "임 후보 같은 분이 정치를 더 하면 안 된다고 생각한다"며 "그동안 이재명 대표가 당을 얼마나 사당화 했는데 공천 받으려고 입을 꾹 닫고 있다가 지금 자기한테 화살이 돌아오니 내 책임 아니고 네 책임이라는 식으로 반응하며 정치를 완전히 개평으로 한다"고 비판했습니다.

그러면서 "임 후보가 말은 안했지만 이재명 당시 후보가 전과 4범이 아니고 형수에게 쌍욕을 안 했으면 우리가 졌겠냐는 말이 들어가 있는 것이다"며 "나도 책임이 조금은 있지만 네가 책임이 없다는 건 파리가 새라는 얘기랑 똑같다"고 말했습니다.

또 “임종석 후보는 절대 사과나 승복은 안 하고 자기가 하는 말은 다 맞다는 식으로 우긴다”며 "말로 패는 사람 입장에서는 말로 패는 맛이 있는 분이라 임종석이 후보가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