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원희룡 “국민과 당 위해 어떤 도전과 희생이라도”
2023-11-21 19:08 정치

[앵커]
내년 총선에서 이재명 대표와의 맞대결 가능성이 제기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오늘 국회를 찾았습니다.

"어떤 도전과 희생도 마다하지 않겠다" 부인하진 않았는데요.

인요한 혁신위원장은 "눈물나게 고맙다"며 다시 중진 희생론에 불을 지폈습니다. 

유승진 기자입니다.

[기자]
이재명 민주당 대표와 총선 맞대결을 검토 중으로 알려진 원희룡 국토부 장관이 처음으로 출마 관련 입장을 밝혔습니다.

[원희룡 / 국토교통부 장관]
"만일에 총선에 임해야 한다면 국민과 우리 당을 위해서 필요로 하는 일이라면 어떠한 도전과 희생이라도 저는 적극 나서야 한다(는 생각입니다.)"

다만, 이 대표 지역구인 인천 계양을을 콕 집어 거론하지는 않았습니다.

[원희룡 / 국토교통부 장관]
"(계양을에서도 자신 있으신가요?) 너무 특정 지역이라거나 상대방 이렇게 하는 것은…저도 더 깊은 검토와 당과 논의를 해야 정해질 수 있는 거고요."

현직 장관 신분인 만큼 수위를 조절하면서도 가능성은 닫지 않은 발언입니다.

국민의힘은 원 장관의 험지 출마 검토를 반기는 모습입니다.

지도부 관계자는 "이재명 대표를 회피하지 않는다는 결기를 보여줬다"고 평가했습니다.

또 다른 지도부 관계자도 "선당후사의 정신이 당내 다른 인사들에게 압박이 될 것"이라고 했습니다.

아직 중진이나 친윤 핵심 인사의 희생을 이끌어내지 못한 인요한 혁신위원장도 원 장관을 치켜세웠습니다.

[인요한 / 국민의힘 혁신위원장]
"고마워서 눈물이 납니다. 본인이 고민 중이라고 어제 전화가 왔어요 저한테. 그래서 감사하다고. 혁신이 이제 행동으로 시작하는구나…"
 
원 장관은 국민의힘과 함께 경기 분당, 일산 등 1기 신도시 정비 특별법의 연내 통과 의지도 다졌습니다.

채널A 뉴스 유승진입니다.

영상취재 : 김기태 홍승택
영상편집 : 김지균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