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단독]‘친윤 핵심’ 박성민, 경선 간다
2024-02-25 19:07 정치

[앵커]
국민의힘이 친윤계 핵심으로 꼽히는 박성민 의원의 지역구를 경선에 부칠 방침인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혹여나 '윤심 공천' 논란이 번지지 않도록 조기에 차단하겠단 의도로 보입니다.

홍지은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친윤계 핵심, 박성민 국민의힘 의원은 경선을 치르는 것으로 가닥이 잡혔습니다.

박 의원 지역구인 울산 중구에는 국민의힘에서 김종윤, 정연국 예비후보도 뛰고 있습니다.

박 의원의 삼청교육대 입소 진실공방이 벌어졌는데도 단수 공천을 하게 되면 '윤심 공천'으로 비칠 수 있다는 점이 작용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박성민 / 국민의힘 의원(지난 17일, 울산 중구 공천 면접 후)]
"지난번 김성태 의원께서 말씀하셔서 (삼청교육대 관련) 질문이 있었는데 이틀 뒤에 김성태 의원이 울산에 내려오셨어요. 그래서 울산에 내려오셔서 미안하다 이런 말씀도 있었고."

국민의힘 관계자는 "공천 상황에서 친윤 상징으로 부각돼면서 경선을 안 하기가 어려운 상황이 돼버렸다"고 전했습니다.

한동훈 비상대책위원장도 오늘 입장문을 내고 "국민의힘 공천은 이재명 사익 만으로 결정되는 민주당 공천과 다르다"고 강조했습니다.

다른 친윤계 핵심, 권성동 이철규 의원의 공천 여부도 아직 확정되지 않고 있습니다.

다만 공천관리위원으로서 경선을 하기로 한 이 의원은 상대 후보가 경선을 포기했고, 권 의원은 다른 후보와 비교해 경쟁력이 높다는 내부 평가로 단수 공천 가능성이 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채널A 뉴스 홍지은입니다.

영상취재 : 이 철
영상편집 : 조성빈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