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총선 차출설’ 원희룡, 인천 계양을 출마?
2023-12-04 17:21 정치

■ 방송 : 채널A 뉴스 TOP10 (17시 20분~19시)
■ 방송일 : 2023년 12월 4일 (월요일)
■ 진행 : 김종석 앵커
■ 출연 : 박원석 전 정의당 의원, 서용주 민주당 상근부대변인, 윤희석 국민의힘 선임대변인, 이현종 문화일보 논설위원

[김종석 앵커]
원희룡 장관이 오늘 국토부장관 물러나면서 기자들에게 무엇이라고 했냐면. 본인은 국정 운영에 가장 큰 책임을 느낀다. 그리고 가장 많은 선거를 치렀다. 자신감도 있는데. 일단 알려지기로는 정말 계양을 나갈 모양인 것 같은데요.

[서용주 민주당 상근부대변인]
못 나갈 겁니다. 원희룡 장관은 지금 깔린 것은 그거예요. 나도 한동훈 장관처럼 주목해 줘. 그거거든요. 그러니까 원희룡 장관은 지금 현재 본인의 몸값을 미래 권력에 있어서 한동훈 장관과 동급으로 올려놓고 싶은 거예요. 이준석 대표 그 정도 수준에서의 이준석 전 대표 한동훈 장관 거기에 원희룡 장관이 끼어야 합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야권에서의 유력한 대권 후보인 이재명 대표가 있는 인천 계양을을 던진 것일 수밖에 없어요. 그런데 실질적으로 본인도 이번에 지역구에 출마해서 리스크를 안고 안 되면 어떡할 겁니까. 입성을 해야 할 것 아니에요.

그런 측면에서는 이재명 대표 지역구에 나선다는 것. 고집하기 쉽지 않을 것 같고요. 지금이야 한창 애드벌룬 띄우고 정치적으로 나름 챙기는 발언들이 있겠지만 궁극의 공천 시즌이 되면 조용히 고양 쪽으로 가지 않을까, 저는 그렇게 추측을 하고 있습니다. (고양이요? 심상정 의원 지역구 말씀하시는 거예요?) 심상정 의원이 아니더라도 고양 쪽에 신도시에 어떤 수요들이나 정책들이 이미 깔려져 있습니다. 그래서 국토부 장관하면서 여러 가지 일들도 있으시고 연관성도 있기 때문에 인천 계양은 정치적인 출마지역이고요. 실질적인 부분들은 고양 쪽에 출마할 공산이 크다, 그렇게 분석이 됩니다.

--------------------------------------------
* 위 텍스트는 실제 토크 내용의 일부분입니다. 전체 토크 내용은 동영상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 정리=김지현 인턴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