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단독]국민의힘, PK 중진 교통정리…김기현은 그대로
2024-02-12 18:58 정치

[앵커]
영남 지역 중진 재배치 논의도 한창인데요.

험지 출마설이 나온 김기현 전 대표는 기존 지역구에 그대로 두는 방안이 유력합니다.

김태호 서병수 조해진 의원 재배치로 부산 경남 PK 중진 이동은 일단 마무리 짓고 TK 대구 경북 중진 논의에 시동을 걸 예정입니다.

조민기 기자의 단독 보도입니다.

[기자]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가 부산·경남 지역 중진들의 지역구 재배치를 마무리하는 수순에 접어들었습니다.

앞서 서병수, 김태호 의원은 이른바 '낙동강 벨트' 탈환을 위해 각각 민주당 전재수, 김두관 의원 지역구 출마 요청을 수락했습니다.

조해진 의원도 조만간 국민의힘 의원이 없는 경남 김해 출마 요청에 결단할 것으로 보입니다.

울산 험지 출마설이 나왔던 김기현 전 대표는 현 지역구인 울산 남구을에 그대로 출마하는 방향으로 가닥이 잡히고 있습니다.

국민의힘 핵심관계자는 "당의 훌륭한 전략 자산을 함부로 대할 수는 없다"고 말했습니다.

[정영환 /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장]
"김기현 대표는 보기에 따라 다르겠지만 혁신위, 비대위 오는 과정에 본인의 의사와 관계없이 기여를 했다고도 볼 수 있어요. 우리 당이 이렇게 치고 올라가는 데 기여했다."

국민의힘 공관위는 부산·경남에 이어 대구·경북 지역 다선 의원들의 재배치 문제도 조만간 논의할 계획입니다.

채널A 뉴스 조민기입니다.

영상취재 : 홍승택
영상편집 : 이태희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