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함운경 “민주당 운동권 정치인들, 업데이트 안 된 소프트웨어”
2024-02-27 09:56 정치

 함운경 / 민주화운동 동지회 회장

국민의힘이 운동권 출신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지역구(서울 마포을)에 전향 운동권 인사 함운경 민주화운동 동지회장을 전략공천한 가운데, 함 회장이 더불어민주당 운동권 정치인들을 향해 "업데이트가 안 된 소프트웨어"라고 직격탄을 날렸습니다.

함 회장은 오늘(27일) 채널A 라디오쇼 '정치시그널'에 출연해 "1996년 한총련 연세대 항쟁을 보고 한총련이 과거 낡은 생각에 사로잡혀 고장난 레코드처럼 실수를 반복하고 있다고 말했는데, 사실 민주화 운동을 했던 사람들이 그 경력으로 민주당에 많이 들어가 똑같은 생각으로 똑같은 잘못을 반복하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지난 8월 민주화운동 동지회를 출범시키며 '우리가 만든 쓰레기는 우리가 치우자'고 주장한 이유를 묻는 질문에 함 회장은 "586 운동권 출신들은 대한민국을 부정하거나 대한민국에 애착심이 없는 역사관을 가진 사람이 참 많다"며 "그 역사관 자체가 쓰레기"라고 주장했습니다.

그러면서 "예를 들어 그들은 대한민국은 친일파들이 미국을 등에 업고 세운 나라다. 그래서 태어나지 말았어야 할 나라라는 인식들에 사로잡혀있다"며 "그런 잘못된 역사관을 심어준 것을 바로잡자는 것이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그는 "대한민국을 긍정하는 사람들이 많을 수록 대한민국에 애착심을 갖고 발전시키려고 노력할 것이고, 지금이 그게 필요한 시점이다"고 덧붙였습니다.

함 회장은 서울대 재학 중이던 1985년 삼민투(민족통일·민주쟁취·민중해방투쟁위원회) 위원장으로 서울 미국문화원 점거 농성 사건을 일으켜 수감된 학생운동권 핵심 세력이고, 현재 그는 전북 군산에서 횟집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