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더 바로가기 푸터 바로가기
검찰, ‘노조 탈퇴 강요 혐의’ 황재복 SPC 대표 구속영장
2024-02-27 11:42 사회

 황재복 SPC 대표이사 (출처 : 뉴시스)

SPC그룹의 파리바게뜨 제빵기사 노조 탈퇴 강요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황재복 SPC 대표이사에 대한 신병 확보에 나섰습니다.

서울중앙지검 공공수사3부(임삼빈 부장검사)는 오늘(27일) 황 대표에 대해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위반, 뇌물공여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습니다.

검찰에 따르면 황 대표는 2019년 7월~2022년 7월 SPC그룹 자회사인 PB파트너즈에서 전국민주동조합총연맹 노동조합 조합원들을 상대로 탈퇴를 종용하고 승진 인사에서 불이익을 준 혐의를 받습니다.

사측에 친화적인 한국노총의 조합원 확보를 지원하고,노조위원장에게 사측 입장에 부합하는 인터뷰나 성명서 발표를 하게 하는 부당노동행위를 한 혐의도 있습니다.

검찰은 SPC그룹의 수사정보 유출 사건에도 황 대표가 관여한 것으로 의심하고 있습니다. 2020년 9월~2023년 5월경 검찰 수사관에게 압수영장 청구 사실 및 내부 검토 보고서 등 각종 수사 정보를 제공받고 그 대가로 수백만 원의 향응 등을 제공한 혐의입니다.

이시각 주요뉴스

댓글
댓글 0개

  • 첫번째 댓글을 작성해 보세요